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6:49

  • 뉴스 > 포항뉴스

포항시 남구보건소, 태풍 ‘힌남노’ 피해로 중단됐던

업무 재개

기사입력 2022-09-26 16:3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태풍 침수피해로 일시 중단됐던 진료, 보건증 발급 등 업무 재개

 

포항시 남구보건소는 제11호 태풍 힌남노피해로 중단됐던 보건소 업무를 926일부터 재개한다.

 

남구보건소는 제11호 태풍 힌남노피해로 1층 및 지하층이 침수돼 1층 진료실과 선별진료소 등 보건소 일부 업무가 불가피하게 중단됐다.

 

현재 완전히 복구된 상태는 아니지만, 보건소 2층 임시진료실 및 사무실에서 진료, 보건증 발급 등의 민원업무를 재개하며, 희망브릿지에서 검체 차량을 지원받아 보건소 주차장에서 코로나19 선별검사소를 운영한다.

 

김정임 남구보건소장은 보건소 일상업무를 다시 시작해 그동안 시민들이 겪었던 불편들이 해소되기를 바란다, “빠른 시일 내 보건소가 안전하게 완전복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