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6:49

  • 뉴스 > 포항뉴스

전북 고창군, 흥덕산업㈜ 등 포항 태풍피해 복구 위해

각계각층에서 힘 보태

기사입력 2022-09-29 16:2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전북 고창군에서 피해주민들을 위해 특산품 멜론 100박스, 100속 전달

- 홍덕산업1억 원, 도화엔지니어링 2,000만 원, 기독교한국침례회총회 2,000만 원 등

 

포항시의 일상회복을 위해 전국 각지에서 한마음 한뜻으로 응원의 마음을 전해오고 있는 가운데, 전라북도 고창군(고창군수 심덕섭)에서도 29일 포항시청을 찾아 고창 특산품인 멜론 100박스, 100속 총 550만 원 상당을 기탁했다.

 

심덕섭 고창군수를 대신해 시청을 찾은 홍정묵 고창군 농촌활력과장은 수해피해 지역 주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을 회복할 수 있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 “포항시가 태풍피해의 아픔을 이겨낼 수 있도록 고창군에서도 응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같은 날 홍덕산업()에서도 1억 원 상당의 벽지·장판을 포항시에 기탁했으며, 도화엔지니어링에서 2,000만 원의 성금, 행정동우회에서 100만 원의 성금, 기독교한국침례회총회에서 2,000만 원 상당의 벽지·장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성품은 수해 피해지역 이재민 구호와 태풍 피해 복구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주종대 홍덕산업() 대표는 이번 기탁으로 태풍피해를 겪은 이재민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시가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마음을 전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태풍피해 복구와 이재민 구호를 통한 신속한 일상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