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6:49

  • 뉴스 > 포항뉴스

포항시, ‘경북 최초’ 시간제 긴급보육서비스로 포항형

돌봄체계 구축 ‘속도’

기사입력 2022-09-29 16:2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30일 개원하는 포항시 북구청 어린이집에서 야간·주말 등 취약시간대 긴급 보육서비스 제공

- 포항시, 양육자 중심의 다양한 보육서비스 지원으로 보육 공백 제로화

 

포항시는 경북도 내 최초로 가정 내 육아부담 경감 및 다양한 보육수요에 부응하고자 시간제 긴급보육서비스를 실시한다.

 

포항시에 따르면 930일 개원 예정인 직장보육시설 포항시 북구청 어린이집에서 정상 운영시간 외 일반 영유아들을 대상으로 하는 시간제 긴급보육서비스를 시범 운영한다.

 

이번 사업은 보육시설을 이용할 수 없는 야간이나 주말 등 취약시간대 긴급한 상황 발생 시 시간제 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경북도 내에서 최초로 시행되며, 이를 통해 보육 공백을 최소화하고 학부모들의 육아 부담을 경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간제 긴급보육서비스이용대상은 포항시에 주소를 둔 미취학아동(6개월~5)이며, 14시간 이내 이용할 수 있고 예약제로 운영된다. 시간제 보육반의 정원은 5명이고 이용요금은 시간당 4,000, 운영시간은 평일 오후 6~10, 토요일·공휴일은 오전 9~오후 6시이며 문의는 시간제보육서비스 제공 기관(포항시 북구청 어린이집 232-5050)으로 하면 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에 도내 최초로 시간제 긴급보육서비스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포항으로 자리매김하는 출발점으로서 양육자 중심의 다양한 보육서비스를 지원해 육아부담을 경감하고 저출생 극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보육 공백 제로화를 위한 시간제 긴급보육서비스를 시작으로 영유아 및 양육자 모두 만족하는 포항형 보육돌봄체계구축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이번에 시행되는 시범사업의 추진성과를 보고 단점을 보완해 내년에는 남구 지역에 1개소를 추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