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1-29 16:49

  • 뉴스 > 포항뉴스

‘동해안 해양생태 거점’ 호미반도 국가해양정원

성공적 조성 위한 포럼 개최

기사입력 2022-09-30 16: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바다와 산림·인문·역사 어우러진 미래 해양관광자원 거점 공간으로의 비전 공유

- 천혜 해양경관과 산림자원 활용해 미래 경제성장 중추적 역할 수행할 성공적 조성방안 모색

 

포항시는 해양생태계를 미래 해양관광자원으로 개발해 지역경제를 활성하고 일자리 창출을 견인할 호미반도 국가 해양정원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 30일 포스코국제관 내 국제회의장에서 호미반도 국가해양정원 조성 비전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건강한 바다 환경 해양생태·인문 교육 거점 지속 가능한 경제성장 등을 실현하기 위해 구룡포읍, 동해면, 장기면, 호미곶면의 호미반도 일원에 추진 중인 호미반도 국가 해양정원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시민의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향후 조성될 호미반도 국가 해양정원이 산림과 바다, 인문, 역사가 어우러진 동해안 해양생태의 거점으로 자리잡을 수 있는 비전에 대한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하면서 성공적인 국가 해양정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호미반도 국가 해양정원은 기존 육역 지역에 한정되는 정원 개념을 해양으로 확대하는 데에서 그치지 않고, 호미반도 일원의 풍부한 산림자원과 해안경관을 활용해 지역 미래 경제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성공적 조성을 위한 방안을 적극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호미반도 국가 해양정원 조성사업2023년부터 2027년까지 5년간 1,730억 원(국비 1200, 지방비 530)을 투입해 호미반도 일대에 우수한 해양생태계를 보전하고 활용하기 위한 해양생태와 교육공간을 마련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앞서 2020년부터 호미반도 국가 해양정원 조성사업과 관련해 수차례 주민설명회와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했으며, 지난 4월 최종보고회를 거쳐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완료하고, 지난달 26일 기획재정부에 예비타당성 조사대상사업으로 신청했다. 선정 여부는 11월에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