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7 17:45

  • 뉴스 > 경북뉴스

경북도, 철강산업 재도약 위한 성장 발판 마련

기사입력 2022-11-28 16:4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고기능금속기술센터 준공, 중소기업 기술지원 등 철강 기술개발 박차

- 기업 R&D역량 및 산업기반 강화, 미래 먹거리 창출 기여

 

경상북도는 28일 오후 포항 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에서 장상길 경북도 과학산업국장 등 주요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철강산업의 체계적인 지원 및 기술경쟁력 확보를 위한 고기능 금속기술센터 준공식 열고 철강 산업의 미래 경쟁력 확보에 적극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에 준공된 고기능 금속기술센터는 20206월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총사업비 1354억원(국비 924억원)이 투입된 철강산업 재도약 기술개발사업의 핵심 기반시설이다.

 

또 포항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 연구시설용지(600-2)에 부지 11814, 연면적 2384규모의 사무동과 연구동으로 이뤄져 있다.

 

2025년까지 일렉트로 슬래그 정련로, 초고압 수분사 분말 제조장치 등 기업에 필요한 R&D 실증지원을 위한 장비 8종을 도입해 장비활용 및 기술지원 등을 통해 우리나라 최고의 철강분야 전문 지원시설로 자리매김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금속기술센터는 철강중소중견기업의 기술혁신과 고부가가치 품목 전환 등 연구개발과 실증지원, 성과확산 등을 다각도로 진행할 예정으로 철강산업 전반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성장한계에 직면한 철강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 고부가가치 철강제품의 시장진입 촉진, 시행착오 감소를 통한 기술개발 기간단축 및 효과 극대화, 중소철강사의 시장변화 대응 역량 강화 및 수출품목 확대 등 철강관련 기업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철강 및 강관 관련 업계는 포항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내에 인접하고 있는 고기능 금속기술센터와 강관기술센터의 공동 기술개발 협력 및 장비활용 지원 등으로 관련 산업 전반에도 크게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감을 나타냈다.

 

장상길 경북도 과학산업국장은포항은 우리나라 선진국 도약을 위한 국가성장의 중심지이나 지난 태풍 침수 피해로 철강업계는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며, “오늘 준공하는 고기능 금속기술센터가 세계일류 기술개발 및 기업지원으로 철강산업 르네상스 재현을 위한 전초기지로 성장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